주의 사랑으로 축복하고 환영합니다! 여러분의 삶에 사랑과 감사가 넘치길 소망합니다. "나의 은총을 입은 이여 너를 아노라 너의 이름을 내가 아노라 나의 사랑을 아는 이여 함께 가노라 내가 친히 함께 가노라 내가 너로 편케하며 나의 모든 선함으로 너의 앞을지나며 나의 이름으로 너를 지키리라 나의 은총을 입은 이여 나의 사랑을 아는 이여 내가 너를 축복하노"

메뉴 건너뛰기

나눔터

조회 수 28 추천 수 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미국 뉴저지의 어느 작은 학교에 스물여섯 명의 아이들이 가장 허름한 교실 안에 앉아 있었다. 그 아이들은 저마다 그 나이 또래에서 찾아보기 힘든 화려한 전적을 지니고 있었다.

 

어떤 아이는 마약을 상습 복용했고, 어떤 아이는 소년원을 제집처럼 드나들기도 했다. 심지어 어린 나이에 세 번이나 낙태를 경험한 소녀도 있었다. 이 교실에 모인 아이들은 하나같이 부모와 선생님들이 교육을 포기한 아이들로, 말 그대로 문제아들이었다.

 

잠시 후, 문을 열고 한 여자가 들어왔다. 그녀는 앞으로 이 반을 맡게 될 '베라' 선생님이었다. 수업 첫날, 그녀는 다른 선생님들처럼 학교의 규율을 지키라고 강요하거나 잔소리를 하지 않았다.

 

그녀는 웃으며 다음과 같은 문제를 냈다. "다음 세 명 중에서 인류에게 행복을 가져다줄 사람이 누구인지 한번 판단해 보세요." 그녀는 칠판에 다음과 같이 썼다. A : 부패한 정치인과 결탁하고 점성술을 믿으며, 두 명의 부인이 있고 줄담배와 폭음을 즐긴다. B : 두 번이나 회사에서 해고된 적이 있고 정오까지 잠을 자며, 아편을 복용한 적이 있다. C : 전쟁영웅으로 채식주의자며 담배도 안 피우고 가끔 맥주만 즐긴다. 법을 위반하거나 불륜관계를 가져본 적이 없다.

 

선생님의 질문에 아이들은 여지없이 만장일치로 C를 선택했다. 하지만 선생님의 대답은 뜻밖이었다. "절대적인 잣대의 기준은 없어요. 여러분이 옳다고 믿는 것이 때로는 잘못된 선택이 될 수도 있으니까요. 이 세 사람은 우리가 이미 알고 있는 인물이에요.

 

A는 대통령이었던 프랭클린 루스벨트, B는 영국 제일의 수상인 윈스턴 처칠, C는 수천만 명의 소중한 목숨을 앗아간 나치스의 지도자 아돌프 히틀러에요." 순간 교실에는 알 수 없는 침묵이 흘렀다.

 

베라 선생님이 다시 입을 열었다. "여러분, 여러분의 인생은 이제부터가 시작이라는 걸 기억하세요. 과거에 어떤 일이 있었는지는 중요하지 않아요. 그 사람을 판단하게 해주는 건 그 사람의 과거가 아니라 미래니까요. 이제 어둠 속에서 나와 자신이 가장 하고 싶은 일을 찾아보세요. 여러분은 모두 소중한 존재고 얼마든지 성공할 수 있답니다."

 

선생님의 말은 아이들의 마음속에 남아 그들의 운명을 조금씩 변화시키기 시작했다. 그리고 그 아이들은 훗날 사회 각 분야에서 전문가로 활동하며 미래를 창조해나갔다.

 

어떤 아이는 심리학 의사가 되었고, 어떤 아이들은 법관, 비행사가 되었다. 그 중 반에서 가장 키 작고 말썽쟁이였던 로버트 해리슨(Robert Harrison)이란 소년은 현재 금융의 중심인 미국 월 스트리트에서 촉망받는 경영인이 되었다.

 

과거의 실수와 잘못이 그 사람의 미래까지 결정할 수는 없다. 한 번의 실수는 그저 실수일 뿐, 평생을 따라다니는 오점이 되어서는 안 된다. 이제 어제의 짐을 내려놓고 새로운 내일을 계획해보는 것은 어떨까?

 

[포레스트 검프 Forrest Gump]라는 영화에 이런 대사가 있다. "과거는 과거로 남겨 두지 않으면 앞으로 나아갈 수 없다."

 

아무리 가난하고 나약한 의지를 지닌 사람이라도 적어도 하나쯤은 누군가의 부러움을 받을 만한 장점이 있게 마련이다. 중요한 것은 타고난 재능이 아니라, 자신의 후천적인 재능을 발견할 수 있는 안목이다.

 

프랑스의 유명한 실존주의 사상가인 사르트르(Jean Paul Sartre)는, 이런 말을 남겼다. "무엇이 되고 싶다고 끊임없이 생각하라. 그러면 당신은 언젠가 그 무엇이 되어 있을 것이다." 그리고 미국의 부시 대통령 역시 하버드 대학을 졸업하면서 이런 말을 남겼다. "감정을 다스리는 사람이 모든 것을 다스릴 수 있다."

 

사람의 마음을 다스리고 감정을 제어하는 일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는다. 그것은 부단한 노력과 인내가 필요한 일이며 인간에게 매우 고통스러운 과정이기 때문이다.

 

기회를 잡는 것은 당신의 이성이지만, 미래를 설계하는 것은 당신의 감성이다. 마음을 잘 다스려 자신의 한계를 극복하려고 노력한다면, 성공은 언제나 당신에게 긍정적인 피드백을 가져다줄 것이다.

 

 

-좋은 글 중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Media => 유용한 정보 메뉴 file webmaster 2018.04.14 22
공지 휴대폰에서 글 작성 / 사진 첨부 방법 webmaster 2018.02.26 36
32 브레이크 패드 교체 file webmaster 2018.05.19 66
31 Lug Nut 교체 file webmaster 2018.05.14 46
30 자동차 경보 alarm 임시조치 file webmaster 2018.05.11 21
29 드럼세탁기 참고사항 (세탁후 door를 열어둘것) file webmaster 2018.05.11 29
28 바쁜 척해서 현실을 바꾼 남자 1 webmaster 2018.05.01 18
27 -고 정주영 현대 회장 '시련은 있으나 실패는 없다' 中에서- webmaster 2018.05.01 15
26 세금 신고에 어려움이 있는분들 계신가요? webmaster 2018.03.21 23
» 무엇이 미래를 결정하는가? webmaster 2018.03.19 28
24 자동차 정비 계획 (선교 후원금 마련) 3 file webmaster 2018.03.14 41
23 해병대 훈련 교관의 명언 3 file webmaster 2018.03.09 88
22 열심을 다하는 자 5 감사 2018.03.06 63
21 지난 500년간 우리 역사상 가장 불행했던 이들은 누구였을까? (받은 글) 1 webmaster 2018.03.02 24
20 Excel 강좌 크리스찬 2018.02.15 16
19 저렴하게 자동차 body work 가능한 곳 file webmaster 2018.02.15 31
18 감동을 받았습니다. 기도합니다. 6 abraham 2018.02.05 58
17 사랑하라,, 브리슬라 2018.02.04 18
16 독수리가 날개치고 올라가듯. 4 file 이땅에서전은주 2018.02.04 36
15 성경 통독문제 구굴 검색 결과... 3 file webmaster 2018.01.27 46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위로